IMG665.jpg


너..너무 기름져 보입니다..


개드립은 제껴두고, 

집에 있던 돼지고기에 아버지가 만든 매실 원액, 고추장, 다진 마늘 넣어 

양념한 다음에 양송이 버섯과 파를 넣어 볶았습니다.


접시에 담아놓고보니 기름을 너무 많이 둘렀다는 생각이 드네요.